이승기, 수지와 '베스트 커플상' 수상 후 "수지 얼굴에 감사하다" 너스레

인사이트SBS '2019 SBS 연기대상'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SBS '배가본드'로 완벽한 케미를 보여준 배수지와 이승기가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는 신동엽, 장나라의 진행으로 '2019 SBS 연기대상'이 개최됐다.


이날 '배가본드'의 배수지와 이승기가 베스트 커플상의 주인공이었다.


시상식 초반 배수지는 베스트 커플상을 꼭 받고 싶다고 언급했기 때문인지 매우 행복해 보였다.


이승기는 "땡깡 피워서라도 받고 싶었던 상인데 받아서 뿌듯하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SBS '2019 SBS 연기대상'


배수지 역시 "이 상은 꼭 받고 싶었는데 받아서 너무 행복하다. 승기 오빠랑은 두 번째 작품이다. 그래서 호흡이 더 좋았나 보다"라고 덧붙였다.


이승기는 배수지와 정말 친한지 장난기 섞인 개구쟁이 같은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승기는 "1년 내내 좋은 얼굴 컨디션을 유지한 배수지 씨께 이 상을 드리고 싶다"고 너스레를 떨어 모든 이를 폭소케 했다.


한편 MC 신동엽은 '배가본드2'가 나오면 좋겠다는 뜻을 내비쳤고, 이승기도 '배가본드2'가 나오면 좋겠다는 듯 말했다.


그는 "(신동엽 말이) 현실이 되면 너무 좋을 것 같다. 감독님들이 바쁘게 움직여주신다면 그럴 수 있을지 않을까 싶다"라며 웃었다.


인사이트SBS '2019 SBS 연기대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