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 뷔 얼빡샷 보고 '입' 떡 벌리고 현실 감탄한 후배 남돌들

인사이트Mnet '2019 MAMA'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세계 미남 1위 방탄소년단 뷔의 비주얼에 후배 남자 아이돌이 환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4일(현지 시간) 일본 나고야 돔에서는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방탄소년단은 히트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를 부르며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특히 잘생긴 뷔가 카메라에 잡힐 때는 돔이 떠나갈 것처럼 큰 환호성이 터졌다.


인사이트YouTube 'M2'


열렬한 반응을 보인 것은 팬들만이 아니었다.


행사 대기석에 앉아 무대를 지켜보던 신인 그룹 에이티즈 또한 '아미'가 된 듯 폭발적인 반응을 보냈다.


에이티즈 멤버들은 집중하며 무대를 보다가 뷔가 고개를 돌리는 순간 크게 환호하며 박수를 쳤다.


인사이트YouTube 'M2'


입을 벌리고 기뻐하는 그들의 모습은 여느 소녀 팬과 다름없었다.


에이티즈는 방탄소년단의 무대가 끝날 때까지 눈을 떼지 못하며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누리꾼은 "반응이 너무 귀엽다", "콘서트 보러 온 팬들 반응 같다", "뷔 정도면 그럴 만하다" 등 유쾌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YouTube 'M2'


YouTube 'M2'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