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오는 15일 'EPL 6위' 울버햄튼 상대로 두 번째 '인생골' 도전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이제는 완전한 '월드클래스'로 거듭난 손흥민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두 경기 연속 골에 도전한다.


오는 15일 토트넘 홋스퍼는 오후 11시(한국 시간) 영국 울버햄튼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튼 원더러스와 2019-20 EPL 17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토트넘은 현재 승점 23점(6승 5무 5패)으로 리그 7위를 기록 중이다. 울버햄튼은 승점 24점(5승 9무 2패)으로 리그 6위다.


이날 경기는 토트넘에 굉장히 중요한 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경기서 승리한다면 토트넘은 울버햄튼을 넘어 리그 5위까지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자연스럽게 관심은 손흥민의 출전 여부와 체력에 쏠리고 있다. 팀의 해결사다운 실력과 체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최근 절정의 컨디션을 보이고 있다. 지난 7일 열린 번리전에서 70m를 12초 만에 주파하며 환상적인 원더골을 기록하는 등 최고의 골을 넣었다.


시즌 10호 골을 기록, EPL 도움 랭킹 2위에 오르는 등 엄청난 피지컬과 실력을 뽐내고 있기도 하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관건은 손흥민의 체력이다. 그는 주중 바이에른 뮌헨전을 위해 독일로 떠났다. 이미 UCL 16강 진출을 확정해 알리, 케인 등이 영국에 남은 것과는 달리 손흥민은 엔트리에 포함됐다.


일각에서는 '혹사'라는 우려가 나오기도 했지만, 손흥민에 대한 모리뉴 감독의 신뢰를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기도 했다.


이날 경기를 통해 손흥민이 이번 시즌 공격포인트 20개째를 기록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무엇보다도 만만치 않은 상대인 울버햄튼과의 경기에서 부상이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