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와 '수익배분 갈등'···법적 대응 검토

인사이트JTBC '뉴스룸'


[인사이트] 황비 기자 = 월드 스타 방탄소년단이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수익 배분 문제를 두고 법적 대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9일 JTBC '뉴스룸'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소속사와 수익 배분 문제를 두고 갈등을 빚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최근 강남의 한 대형 로펌에서 법률 자문을 구했다.


인사이트JTBC '뉴스룸'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의 법적 대응을 검토한다는 것이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2000억 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하는 등 창사 이래 최고의 실적을 냈다.


관계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재계약을 앞두고 소속사와 수익 정산 문제로 갈등을 빚었다.


인사이트JTBC '뉴스룸' 


그러나 양측은 입장 차를 좁히지 못했고, 방탄소년단은 법률 검토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사실무근이라는 말 외에는 드릴 말씀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