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아빠 몰래 돌아다니다 옆동네 산에서 발견된 '멸종 위기종' 지리산 반달가슴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전라도와 경상도가 걸쳐있는 덕유산 근처에서 멸종 위기종인 반달가슴곰이 처음으로 포착됐다.


지난 4일 환경부에 따르면 국립공원공단과 시민단체 '반달곰친구들'은 9월 2일 덕유산 인근 삼봉산 일대에서 무인카메라에 찍힌 반달가슴곰 한 마리의 모습을 지난달 확인했다.


해당 영상에 등장하는 반달가슴곰은 반달가슴곰 관리를 위해 귀에 다는 발신기 착용 흔적이 없어 자연에서 태어난 것으로 보이며 나이는 3~4살 정도, 새끼와 성체의 중간인 '아성체' 단계인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목 부위에는 누군가 설치한 올무에 걸렸다가 탈출한 듯한 흔적도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환경부


환경부 관계자는 "이번에 발견된 반달가슴곰은 지리산에서 활동하다가 이동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영상만으로는 어떤 곰이 지리산에서 이동했는지 확인하기는 어렵다"라고 설명했다.


환경부는 이번에 발견된 반달가슴곰의 유전자 분석을 위해서 덕유산과 삼봉산 일대를 조사하고 반달가슴곰이 겨울잠을 자는 이달 말 이전에 유전자 표본 채취용 생포 덫과 모근 채취 덫 그리고 무인 카메라를 설치할 계획이다.


국립공원공단은 "반달가슴곰과의 충돌 예방을 위해서 탐방객과 지역주민은 단독 산행을 자제하고 반드시 해가 지기 전에 정규 등산로만을 이용할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환경부


한편 2004년 반달가슴곰 복원 사업이 지리산에서 시작되면서 현재 대부분의 반달가슴곰은 지리산에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얼마 전 수도산과 가야산 일대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개체가 발견되고 이번에 덕유산 인근에서도 발견되면서 서식지역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