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골대서 상대 골대 앞까지 70m를 단 12초 만에 폭풍 질주해 '인생골' 넣은 손흥민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갓쏘니' 손흥민이 또 한 번 '인생골'을 기록하며 월드클래스를 입증했다.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 리그 16라운드' 토트넘과 번리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토트넘은 무려 5골을 넣으며 번리를 완파했다.


특히 손흥민의 역할이 컸다. 그는 리그 5호 골을 성공시켰으며 7호 도움을 이끌었다.


OPTUS SPORT


전반 32분 손흥민은 자기 진영 페널티 지역에서 볼을 잡은 뒤 상대팀 수비수 8명을 차례로 앞질렀다.


이후 마지막 수비수까지 총 9명을 따돌린 뒤 오른발로 슛을 성공시켰다.


약 70m를 폭풍 질주하며 단 한 순간도 공을 놓치지 않은 손흥민.


이날 손흥민은 전반에만 4.58㎞를 뛰었고, 최고 시속 33.41㎞로 질주하는 엄청난 스피드를 과시했다.


OPTUS SPORT


그의 놀라운 능력에 해외 언론들도 월드클래스라는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한편 손흥민은 케인의 득점에 시발점이 되며 리그 7호(시즌 9호) 도움을 기록,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도움 2위 자리를 지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