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로도 가려지지 않은 오늘(3일)자 방탄 뷔 미모 수준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방탄소년단 뷔가 얼굴을 가리고도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를 뿜어냈다.


3일 방탄소년단은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 참석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일본 나고야로 출국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추운 날씨에 걸맞게 두꺼운 외투를 입고 모습을 드러냈다.


멤버들 중에서도 취재진 및 팬들의 시선을 단번에 빼앗은 건 뷔였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검은색 코트에 체크무늬 넥타이를 매치한 뷔는 '남친룩'의 정석을 제대로 보여줬다.


그는 마스크로 얼굴을 가리고도 여전히 잘생긴 미모를 자랑했다.


마스크를 뚫고 나오는 높은 콧대는 보는 이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날카로운 듯 하면서도 그윽한 뷔의 눈빛은 팬클럽 아미들의 마음을 흔들기에 충분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뉴스1


또 바람이 불 때마다 흔들리는 곱슬머리는 뷔 특유의 청량한 매력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효과를 줬다.


뷔의 모습을 직간접적으로 본 누리꾼은 "조각상이 따로 없다", "너무 잘생겨서 말이 안 나온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방탄소년단이 출연하는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는 내일(4일) 개최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