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달 수익 최대 2억 넘는 '먹방 유튜버' 쏘영의 반전 과거

인사이트YouTube '쏘영 Ssoyoung'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구독자 수만 167만명에 달하는 유튜버 쏘영의 독특한 이력이 새삼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는 지난해까지만 해도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종횡무진하고 있었다. 그간 촬영한 작품만 10개를 훌쩍 넘는 중견급 배우였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쏘영의 필모그래피를 조명한 글이 올라왔다.


이 글에는 쏘영이 그간 얼굴을 비춘 다양한 작품이 소개돼 있었다. 글쓴이는 데뷔작인 영화 '분신사바'부터 자잘한 출연작까지 나열해놨다.


인사이트YouTube '쏘영 Ssoyoung'


개중에는 쏘영의 파격적인 노출신이 돋보인 영화 '꼭두각시'도 있었다. 꼭두각시는 독특한 스토리, 쏘영과 이종수의 아찔한 정사신 등을 앞세워 많은 호사가의 관심을 끌어냈었다.


그러나 여러 노력에도 그는 점차 설자리를 잃어만 갔다. 유튜브를 시작한 계기도 방송가에서 그의 좁은 입지와 무관치 않다.


그는 지난해 11월 30일 유튜브에 올린 첫 영상에서 "많은 분과 더 소통하고 싶어 방송을 시작했다"며 "제 취미와 관심사에 대해 얘기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쏘영은 당초 댄스나 Q&A 등의 콘텐츠를 진행했지만, 추후 ASMR과 먹방까지 활동폭을 넓혔다. 특히 괴기한 음식도 가리지 않는 식성을 앞세워 유튜브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굳혔다.


인사이트네이버 인물 정보


1년도 안 돼 구독자 수 167만명을 달성하면서 쯔양을 앞질렀다. 100만명을 기록하고나서 성장세는 더 가팔라졌다. 구독자 67만명은 최근 한 달새 구독을 한 것이다.


수익도 덩달아 빠르게 증가했다. 소셜블레이드에 따르면 그의 추정 수익은 최근 한 달에만 최소 1538만원, 최대 2억 5,090만원 수준이다.


쏘영의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진 게 없다. 첫 방송에서는 연기에 대한 욕심을 어느 정도 드러냈었지만, 이후에는 콘텐츠에만 집중해온 탓이다.


그가 앞으로 또 얼마나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꼭두각시'


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