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복무' 중 중증장애인시설에 '자동차' 기부한 2PM 준호

인사이트JYP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그룹 2PM 준호가 군 복무 중 중증 장애인을 위해 자동차를 기부했다는 훈훈한 소식이 알려졌다.


30일 CBS노컷뉴스에 따르면 준호는 지난 10월 자신이 복무하고 있는 서울 서초구의 한 중증장애인시설에 3,000만 원 상당의 뉴 스랜드 스타렉스를 자비로 기부했다.


시설 관계자는 "시설 이용자들이 문화체험이나 사회 적응 같은 외부 활동을 하려면 차량이 있어야 하는데 차량이 없어 어려움을 겪어 왔다"고 현장 상황을 전했다.


준호는 중증장애인시설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는다는 사실을 접하고 흔쾌히 차량을 기부한 것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어 시설 관계자는 "현장에 온 이준호 씨는 아이들을 너무 예뻐하고, 열심히 근무하고 있다"며 "이준호 씨는 선행이 외부로 알려지기를 원하지 않았지만 연말을 맞아 훈훈한 소식을 전하고 싶었다"고 이준호에게 감사를 표했다.


지난 2008년 2PM으로 데뷔한 준호는 가요계와 영화, 드라마 등에서 활약하던 중 지난 5월 입대했다.


과거 어깨 수술 여파로 신체검사에서 4급 판정을 받은 준호는 지난 6월 28일부터 해당 시설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하고 있다.


단순히 근무하는 데만 그치지 않고 자신이 복무 중인 시설에 통 큰 기부를 한 준호에 누리꾼은 "정말 훈훈하다"며 응원의 박수를 보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