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임교사가 친구들 앞에서 '체벌'해 12살 딸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인사이트toutiao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해맑게 현관문을 나서며 학교를 간 딸이 싸늘한 주검이 되어 돌아왔다.

 

아이의 사망 소식을 들은 부모는 상황 파악을 위해 학교 보안 카메라로 죽기 전 아이의 마지막 확인한 뒤 억장이 무너져내렸다.


지난 13일(현지 시건) 중국 매체 토우타오는 수업을 듣다 학교 옥상에서 뛰어내려 스스로 목숨을 끊은 12살 초등학생의 사건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주하이에 살고 있는 린(Lin)은 딸 샤오(Xiaoru)가 학교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한 통의 전화를 받았다.


인사이트toutiao


한달음에 학교로 달려간 부모는 아침까지 해맑게 웃던 딸의 주검을 확인하고 흐르는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린은 딸을 잃은 슬픔에 빠지기도 전에 교실 내 보안 카메라로 딸의 마지막 모습을 확인하고 크게 분노했다.


보안카메라 속 딸은 수학 수업을 듣고 있던 중 전날 내준 숙제를 확인하던 선생님에게 교실 앞으로 불려나갔다.


선생님은 친구들 앞에서 숙제를 해오지 않은 샤오를 크게 꾸짖었고, 급기야 매를 들어 소녀의 손바닥을 내리쳤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사진 / tvN 'SNL KOREA'


샤오는 친구들 앞에서 손바닥을 맞으면서 수치심과 부끄러움에 눈물을 흘렸다.


자리에 돌아와 울먹이며 침울해 있던 샤오는 수업이 끝난 후 극단적인 선택을 하고 말았다.


딸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이유를 알게 된 린은 학교에 책임을 물었지만 학교와 담당 선생님은 집적적인 영향을 끼치지 않았다며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


현재 린은 학교와 담당 선생님을 대상으로 소송 중에 있으며 경찰은 사건을 추가 조사 중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