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정부, '16명' 살인하고 한국으로 도망 온 북한 주민 2명 北으로 추방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지형 기자 = 오늘(7일) 정부가 동해상에서 군 당국에 나포된 북한 주민 2명을 북한으로 추방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일 정부는 우리 측 동해 NLL에서 나포된 북한 주민 2명에 대해 합동 조사를 했다.


그 결과 이들은 20대 남성으로 동해상에서 조업 중인 오징어잡이 배에서 16명의 동료 승선원을 살해하고 도주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정부는 5일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측으로 추방 의사를 전달했고, 6일 북측은 인수 의사를 확인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크로싱'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은 "이들이 살인 등 중대한 비정치적 문제로 보호 대상이 아니며 우리 사회 편입 시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위협이 된다"고 밝혔다.


이어 "흉악범으로 국제법상 난민으로도 인정할 수 없다고 판단해 추방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오늘 진행된 북한 주민 2명 강제 송환 소식은 이날(7일) 오전 열린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대통령비서실 관계자의 문자가 언론을 통해 공개되며 밝혀졌다. 


해당 문자에는 11월 2일 삼척으로 내려온 북한 주민을 오늘 오후 3시 판문점을 통해 송환한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