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박한 디자인으로 꾸안꾸 종결 찍은 110만원짜리 발렌시아가 '트랙 어글리 슈즈'

인사이트SSG.COM


[인사이트] 김천 기자 = 꾸민듯 꾸미지 않은 느낌이 대세인 요즘 트렌드에 딱 적합한 스니커즈가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어글리 슈즈 끝판왕'이라는 내용으로 한 게시글이 올라왔다.


게시글 속에는 발렌시아가에서 출시한 '트랙 스니커즈' 제품 사진이 담겨 있다.


발렌시아가 트랙 스니커즈는 어글리 슈즈의 정석이라고 불릴만큼 투박한 디자인을 자랑한다. 둥근 모양의 앞코와 측면에 새겨진 로고 프린트, 그리고 뒤쪽의 풀탭까지 완벽 그 자체다.


일각에서는 혁신적인 기능과 디자인으로 어글리 슈즈의 판도를 바꿨다고 평가한다.


인사이트SSG.COM


겉감은 폴리우레탄과 폴리에스터가 사용됐다. 안감은 폴리에스터가 적용돼 안정적인 착화감을 뽐낸다.


색상은 화이트와 라이트 그레이 두 종류가 있다. 두 색상 모두 유행에 민감하지 않은 색상이라 웬만한 모든 패션에 딱 어울린다.


발렌시아가 트랙 스니커즈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약 110만원 수준이다.


스포디한 매력을 자랑하는 발렌시아가 트랙 어글리 슈즈를 아래 사진을 통해 더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SG.COM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