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래야 천국 간다"···여신도 9명 상습 성폭행한 교회 목사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자료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전북의 한 교회 목사가 신앙심을 빌미 삼아 여성 신자들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16일 전북경찰청은 여성 신자들을 수십년간 상습적으로 성폭행하고 추행한 혐의(강간 및 강제추행)로 전북의 한 교회 목사 A씨를 구속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1990년 말부터 최근까지 총 9명의 여성 신도를 성폭행 및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자료 / gettyimagesBank


A씨는 자신의 제안을 거부하는 신도에게 "하나님의 사랑으로 하는 거니 괜찮다", "이렇게 해야 천국 간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A씨는 신앙심이 깊거나 갖가지 이유로 주변에 피해를 알리기 어려운 신자들을 상대로 범행을 저질렀다.


경찰은 피해자 진술을 확보한 뒤 A씨를 소환해 조사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자료 / gettyimagesBank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그런 사실이 없다고 진술하거나 합의에 의한 관계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지난 10일 법원은 A씨가 도주 및 증거인멸 할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