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슈퍼 에이스 '손흥민+이강인' 앞세워 평양서 북한 박살낸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사방이 꽉 막힌 북한 평양에서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월드컵 예선전'을 치른다.


한국 응원단은 없고 오직 북한 관중만 있는 곳이어서 선수들의 심리적 압박감이 거셀 것으로 보인다.


15일 오후 5시 30분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H조 3차전 '대한민국 vs 북한' 경기가 열린다.


인사이트Instagram 'thekfa'


하지만 이 경기를 한국 축구팬들은 생중계로 지켜볼 수 없다. 북한 측이 끝내 중계권을 KBS에 내주지 않았기 때문.


그럼에도 한국 선수들의 각오는 대단한 상태라고 한다. 어떻게든 승리해 월드컵으로 가는 길에 청신호를 켜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평양으로 향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앞서 "평양에서 경기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평양 원정을 무서워하는 선수는 필요 없다"고 말한 바 있다.


인사이트뉴스1


그의 스타일 상 손흥민, 황의조, 황희찬, 이강인, 백승호, 김민재 등 핵심 선수들을 모두 내세울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한국은 앞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 스리랑카와의 예선전에서 각각 2대0, 8대0 승리를 거둬 승점 6점을 획득한 상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