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황희찬·김신욱·권창훈"...스리랑카에 8-0 압승하며 '어나더클래스' 입증한 한국

인사이트MBC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대한민국이 스리랑카를 상대로 압도적인 경기 운영을 보이며 아시아 최강의 위엄을 드러냈다.


10일(한국 시간) 오후 8시 한국 축구 대표팀은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주 경기장에서는 대한민국과 스리랑카의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경기를 펼쳤다.


전후반 내내 한국은 스리랑카를 상대로 압도적인 점유율을 보이며 원활한 경기 운영을 보였다.


인사이트MBC


경기 시작 11분 만에 손흥민은 막내 이강인의 패스를 받고 그대로 논스톱 슛을 날려 팀에 첫 골을 선사했다.


뒤이어 17분, 김신욱은 주장 손흥민의 패스를 받고 그대로 슛을 해 추가 골을 뽑았다.


3분 뒤 전반 20분, 황희찬은 대표팀의 세 번째 골을 헤딩으로 성공시키며 승리에 성큼 다가갔다.


특히 대표팀의 든든한 공격수 김신욱의 활약이 돋보였다. 전반 30분, 김신욱은 김문환이 올려준 볼을 자신의 전매특허인 '헤딩'을 이용해 골로 완성했다.


인사이트MBC


이어 후반 9분과 후반 19분 김신욱은 계속해서 골에 성공해 총 '4골'을 몰아쳤다.


마지막으로 후반 31분, 권창훈은 경기의 마지막을 멋지게 장식하며 8대 0 대승을 이끌었다.


스리랑카전을 마친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는 15일 오후 5시 30분 북한과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을 한 차례 더 치른다.


인사이트MBC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