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0일) 자 혼자서 '4골' 때려박고 헤벌쭉 '핵신난' 김신욱

인사이트MBC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김신욱이 네 골을 연달아 뽑아내며 날카로운 공격수의 면모를 보였다.


10일(한국 시간) 오후 8시 한국 축구대표팀은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주 경기장에서는 대한민국과 스리랑카의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경기를 펼치고 있다.


전후반 내내 한국은 스리랑카를 상대로 압도적인 점유율을 보이며 원활한 경기 운영을 보였다.


인사이트MBC


이날 단연 돋보이는 선수는 김신욱이었다.


전반 17분, 김신욱은 주장 손흥민의 패스를 받고 그대로 슛을 날려 추가 골을 뽑았다.


김신욱은 또 한 번 날았다. 전반 30분, 김신욱은 김문환이 올려준 볼을 자신의 전매특허인 '헤딩'을 이용해 골로 완성했다.


인사이트MBC


후반 9분, 김신욱은 세 번 째 골로 해트트릭을 완성하며 공격수의 본능을 불태웠다.


이어 10분 뒤 후반 19분, 김신욱은 홍철의 어시스트를 받아 헤딩으로 다시 한 번 완벽한 골을 추가했다.


김신욱은 이로써 총 4골을 완성하며 대한민국 공격수의 위엄을 여과 없이 드러냈다.


한편 스리랑카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2위에 올라와 있고 최근 A매치 4경기 전패, 360분 동안 1득점 14실점을 기록 중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