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감상만 하면 바보" 20만원짜리 에어팟에 숨겨진 고급 기능 6가지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애플의 에어팟이 무선 이어폰 시장을 휩쓸고 있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에어팟은 지난해 약 3500만대가 팔렸다.


무선이어폰의 전체 판매량에서 76%를 차지하는 수준이다. 올해는 삼성전자와 비츠, 샤오미, LG, 마이크로소프트 등이 시장에 뛰어들어 53%까지 하락했지만, 여전히 굳건한 1위다.


대당 20만원이라 이어폰치고는 다소 비싼 에어팟은 상상치도 못한 여러 기능을 갖고 있다. 그러나 많은 유저가 숨겨진(?) 기능을 다 알지 못해 단순히 음악을 듣는 데만 쓰고 있다.


새로 기능을 익히기도 귀찮을뿐더러 애플에서 앞장서 설명해주지도 않는 탓이다. 그러나 주머니를 탈탈 넣어 거액을 썼으니 기능을 200% 활용해볼 필요도 있다.


에어팟의 숨겨진 기능 6가지를 소개한다.


1. 더블탭 활용하기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에어팟의 더블탭은 단순히 시리(siri)를 소환하는 용도로만 쓰이고 있다. 그러나 각각의 에어팟은 용도를 서로 다르게 설정할 수 있다.


방법도 간단하다. 에어팟을 연결하고, 블루투스를 들어가 에어팟의 왼쪽에 적힌 'i'를 누른다. 그 다음 AIRPOD 이중 탭이라고 적힌 베너에서 왼쪽과 오른쪽의 기능을 각각 설정할 수 있다.


기능은 총 4가지다. 시리를 소환할 수 있고, 노래를 재생하거나 일시정지할 수 있다. 종전에 들었던 노래를 다시 재생하거나 다음 트랙을 틀 수도 있다.


2. 에어팟 찾기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에어팟은 크기가 작아 쉽게 분실되곤 한다. 그러나 잃어버렸다고 에어팟을 또 새로 구매할 필요는 없다.


에어팟은 위치를 알리는 신호를 보낼 수 있기 때문이다. 먼저 아이폰에서 '나의 아이폰 찾기'에 들어가 연결된 에어팟을 터치한다.


이 다음 에어팟의 사운드 재생을 선택하면 에어팟에서 귀뚜라미가 우는 듯한 소리가 난다. 다만 에어팟의 배터리가 소진돼 있으면 이 기능은 당연히 작동하지 않는다.


3. 발신자 확인하기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에어팟은 굳이 휴대폰을 꺼내지 않고도 발신자를 확인해주는 기능이 있다. 전화가 오면 발신자의 신분을 천천히 읽어주는 식이다.


설정법도 간단하다. 설정에서 전화 탭을 눌러 '발신자 알리기'를 누른다. 그 다음 '발신자 알리기'에서 '헤드폰'을 설정해놓으면 된다.


에어팟의 간편함을 십분 활용할 수 있는 기능이라 꼭 한 번 참고해둘 필요가 있어 보인다.


4. 배터리 위젯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에어팟은 배터리가 방전되면 아무 짝에도 쓸모가 없어진다. 그러나 배터리의 잔여 용량도 쉽게 확인할 수 없어 많은 유저가 방전에 대비하지 못하는 실정이다.


예상치 못한 방전에 적잖이 당황해본 경험이 있다면 이 기능을 꼭 살려볼 필요가 있다. 휴대폰의 맨 왼쪽 화면에 있는 위젯에서 편집을 눌러 에어팟 배터리를 추가하면 된다.


위젯을 설정해두면 케이스와 에어팟 각각에 남은 배터리양을 간단하게 확인할 수 있다.


5. 한 아이폰에 두 에어팟


인사이트YouTube '김모씨'


애플의 새 운영체제인 IOS13에는 독특한 기능이 추가됐다. 바로 한 아이폰에 두 개의 에어팟을 연결하는 것이다.


친구와 함께 영상을 보거나 음악을 감상하더라도 에어팟을 한 쪽씩 나눠 착용할 필요가 사라졌다는 반응이 나온다. 특히 애플은 1세대와 2세대끼리 교차 연결도 가능하게 해놨다.


케이스의 뒷부분에 달린 버튼을 꾹 눌러 연결을 하고 사용이 가능하다.


6. 도청(?) 기능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에어팟은 엄청난 범죄(?)에도 사용될 수 있다. 휴대폰을 통해 도청을 할 수 있는 기능도 있다.


아이폰에 들어가는 소리를 에어팟을 통해서도 듣게 해주는 기능이다. 에어팟을 착용했지만, 바깥의 소리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경우를 위해 마련됐다.


설정법도 간단하다. 먼저 설정에서 제어센터를 누르고 '듣기 지원'을 추가해준다. 이 다음 화면의 하단을 밀어 올려 귀 모양의 아이콘을 눌러주면 실시간으로 바깥의 소리를 들을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