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모든 축구 커뮤니티에서 최고의 '명짤'로 등극한 황희찬+판 다이크 사진 한 장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세계 최고의 수비수이자 2019 발롱도르 후보 1순위 페어질 판 다이크가 무너졌다. 


'황소' 황희찬이 그야말로 판 다이크를 찢어버렸다. 그 순간이 포착된 한 장의 사진이 전 세계 모든 축구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져나가고 있다. 


3일(한국 시간) 황희찬의 레드불 잘츠부르크는 영국 리버풀의 안필드에서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E조 2차전 리버풀과의 경기에서 3-4로 패했다. 


이날 황희찬은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인상적인 활약을 했다. 아쉽게도 팀에게 승리를 선물하지는 못했지만 놀라운 활약을 펼치며 전 세계 모든 온라인 축구 커뮤니티를 강타했다. 


YouTube 'Football Highlights & Goals'


축구 팬들은 모두 판 다이크의 심장을 그야말로 찢어버리는 장면에 가장 깊은 감명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황희찬은 전반 39분 득점을 위해 페널티박스 왼쪽으로 침투했다. 판 다이크가 앞으로 달려와 막아서는 순간에도 그는 당황하지 않았다.


특유의 우직한 드리블을 선보인 황희찬은 왼발슛 페인팅 모션으로 판 다이크를 '미끄덩'하게 만들며 농락했고, 오른발로 골문 오른쪽 구석에 슛을 꽂아 넣었다. 


인사이트GettyimgaesKorea


그 누구에게도 뚫리지 않는 '통곡의 벽'이었던 판 다이크가 무너져내리는 장면에 축구팬들은 환호했다.


경기에 앞서 축구팬들은 황희찬이 아무리 잘해도 판 다이크를 뚫을 수는 없다고 예상했다. 하지만 황희찬은 이를 실력으로 뒤집어버렸다.


한 축구팬은 "황희찬이 반다이크를 제치고 골을 넣을 줄은 몰랐다"며 "내 인생 최고의 장면이다"라고 극찬을 보냈다.


한편 오는 24일 황희찬이 속한 레드불 잘츠부르크는 조 1위 SSC 나폴리를 만나 경기를 펼치게 된다.


인사이트Gettyimga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