깔끔모던 디자인으로 청바지에 막 신어도 귀티 좔좔 흐르는 '60만원'짜리 지방시 스니커즈

인사이트Instagram '_clothing_hub'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프랑스를 대표하는 브랜드 지방시는 이름만으로 우아한 인상을 주는 세련된 명품 브랜드로 꼽힌다.


가방, 향수, 의복 등 다양한 인기 제품이 있지만 지방시의 매력을 응축한 '스니커즈'는 빼놓을 수 없는 '완소템'이라 말할 수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깔끔한 디자인에 흰색 스니커즈가 등장한다. 제품의 정확한 명칭은 지방시 '어반스트리드 밴딩 로고 스니커즈' 다.


인사이트Instagram 'girllovebrand'


인사이트Instagram 'repgod_hotdesigners'


이름에서도 드러나듯이 해당 신발의 특이점은 발등을 감싸는 '밴딩'에 있다. 스니커즈는 신발을 지탱하는 운동화 끈 없이 밴딩으로 이루어져 있는 게 특징이다.


밴딩은 민무늬 블랙 바탕에 'GIVENCHY'라는 글자를 새겨 완성했다. 블랙과 화이트라는 기본 중의 기본만을 사용해 럭셔리하고 모던한 느낌을 더했다.


착용감도 우수하다. 밴딩은 발을 움직일 때마다 양말 같은 착용감으로 발등을 감싸줘 오래 신어도 편안함을 자랑한다.


인사이트Instagram 'givenchyofficial'


매력적인 디자인과 우수한 착용감, 여기에 럭셔리한 분위기까지 모두 가진 지방시 스니커즈는 현재 매장에서 약 59만원 수준에 판매되고 있다.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무난한 디자인으로 가을철 코디와 환상의 케미를 드러낸다고 하니 실용성도 높아 보인다.


올가을, 신발 하나로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다면 세계의 패피들이 인정하는 '지방시'에 주목해보는 건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