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아들' 노엘, '미성년자 성매매' 논란 이어 '음주운전'으로 적발

인사이트Instagram 'noelcozyboy'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국회의원 장제원의 아들이자 래퍼로 활약중인 노엘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7일 채널A는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아들이자 래퍼 노엘(장용준)이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노엘은 오늘 새벽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노엘은 오늘 오전 0시 40분쯤 서울 마포구 인근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 오토바이와 부딪치는 교통사고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뉴스1


당시 현장에 출동했던 경찰은 노엘을 상대로 음주 측정을 했고, 노엘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으로 확인됐다.


현재 노엘은 경찰 조사를 마친 뒤 귀가한 상태라고 알려졌다.


앞서 노엘은 지난 2017년 Mnet '고등 래퍼', '쇼미 더 머니 6'에 출연해 이름을 알린 바 있다.


출연 당시 미성년자 성매매 시도 의혹을 받았던 그는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며 부인했다.


인사이트Mnet '고등래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