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D-53" 방콕해 공부만 하고 있는 고3 청춘이라면 꼭 한번 꿈꿔봤을 '성인의 데이트' 5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스물'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대학수학능력시험까지 50여 일만을 남겨놓고 있다. 수험생 대부분은 이제 두 달도 안 남았다는 생각 아래 남은 공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수능을 위해 그동안 미뤄왔던 각종 버킷리스트는 수험생을 버티게 하는 또 다른 힘이 된다. 특히 수능이 끝나고 한 달만 지나면 '민짜'라는 딱지까지 벗어낼 수 있어 더욱 힘이 난다.


수험생의 버킷리스트에는 언제나 명불허전 '연애'가 적혀 있다. 놀이동산이든, 맛집이든 사랑하는 연인과 함께하길 바란다.


수험생이라면 꼭 한 번 꿈꿔 봤을 연인과의 데이트 5가지를 소개한다.


1. 클럽 데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스물'


현란한 조명과 다소 귀가 따가울 만큼 빵빵한 음악이 준비된 클럽. 클럽은 스무 살 이상이 돼야만 입장이 가능하다.


더구나 '술'까지 마실 수 있어 수험생에게는 다소 '금기'의 공간처럼 느껴질 수 있다. 그러나 연인과 함께라면 무서웠던 클럽도 색다른 데이트를 위한 장소가 된다.


무엇보다 노래에 맞춰 마음껏 춤도 출 수 있어 재미까지 보장된다.


2. 영화관서 '19금' 영화 보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후아유' 


'19세 미만 관람 불가' 영화는 19세 미만의 청소년 및 어린이의 입장을 제한한다. 폭력적이거나 선정적인 장면이 정신 건강을 해칠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19금' 영화를 관람할 수 있다는 것은 성인이 됐다는 것을 뜻하는 것이기도 해 영화관에서 '19금' 영화를 보고 싶다고들 한다.


특히 연인과 함께 야릇한 영화를 보다 보면 진도까지 뺄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3. 포장마차에서 '소주' 마시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vN '도깨비'


tvN의 인기 드라마 '도깨비'에서 고3 여학생이었던 지은탁(김고은 분)이 꼭 하고 싶었던 로망으로 꼽았던 포장마차 데이트.


지은탁은 19세에서 20세가 된 순간 김신(공유 분)과 함께 포장마차에서 술을 마시는 데이트를 했다. 대학교에 가면 주야장천 마시는 술이지만, 성인이 된 이 날 만큼은 의미가 다르다.


수험생들은 지은탁처럼 포장마차에서 성인들만이 마실 수 있는 '술' 마시는 데이트를 하며 낭만을 느껴보고 싶다고들 한다.


4. 자취방 데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스물'


수많은 대학생이 대학에 입학하면서 동시에 '자취'를 시작한다. 자취를 꿈꾸고 있다면 무엇보다 간절하게 바랄 자취방 데이트.


자취방 데이트는 무엇보다 아늑한 자취방에서 누구의 터치도 받지 않고 자유롭게 만남을 가질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라고들 한다.


특히 밖에서 만남보다 실내 데이트는 스킨십의 진도를 자연스러우면서도 빠르게 뺄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5. 자동차 데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우리나라에서 운전면허 취득이 가능한 나이는 19세다. 이 때문에 보통 고3 수험생들은 수능을 치른 뒤 운전면허를 취득한다.


수험생들이 자동차 데이트를 하고 싶다고 말하는 이유는 자신이 직접 모는 차로 연인과 여행이나 나들이를 떠나고자 하는 욕구가 반영된 것이라고 한다.


무엇보다 자신만의 차를 가지게 되면 어디든 떠날 수 있어 특히나 매력적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