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신' 송강이 자기보다 잘생긴 인물로 꼽은 '리얼 얼굴천재' 연예인

인사이트송강의 드라마 스틸컷 / 넷플릭스 '좋아하면 울리는'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송강이 자기보다 잘생긴 인물로 방탄소년단의 진을 뽑았다.


27일 한국경제는 최근 넷플릭스 '좋아하면 울리는'에서 주인공으로 활약 중인 대세 배우 송강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새로운 '얼굴 천재'로 꼽히는 송강은 '만찢남'이라는 얼굴 칭찬에 겸손한 모습으로 "저보다 잘생긴 사람들도 많은데, 과분한 칭찬"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이돌상'이라는 질문에 "사실, 아이돌을 하자는 말을 더 많이 들었다"며 "(하지만) 전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를 보며 연기자의 꿈을 키웠고, 연기만이 제 길이라 생각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방탄소년단 진 / Twitter 'JingleBell_1204'


취재진은 건국대학교 영상영화학과 출신인 송강에게 학교 선배인 방탄 진을 언급했다.


송강은 취재진이 "학교 선배인 진 역시 연기자를 꿈꾸다 아이돌이 되지 않았냐"라고 묻자, "진 선배님은 학교에서 한 번 뵌 적이 있다. 누군가 걸어오는데 너무 잘생겨서 동기에게 물었더니 진 선배님이었다. '저렇게 생겨야 연예인으로 데뷔할 수 있구나' 싶었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거듭 자신은 아이돌이 아닌 연기를 잘하는 배우로 성공하고 싶다는 소망을 전했다.


현재 송강은 '좋아하는 울리면'에서 황선오 역을 연기하고 있다.


인사이트배우 송강 / NAVER 포스트 '나무엑터스'


웹툰 원작의 해당 드라마는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좋알람' 어플이 개발되고, 알람을 통해서만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고 여겨지는 세상에서 펼쳐지는 세 남녀의 로맨스를 그린다.


이제 데뷔 2년 차가 된 송강이 달달한 로맨스물에서 소녀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방탄소년단 진 / Twitter 'memorybook_ji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