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주 월요일(26일), 드디어 '슈퍼손' 손흥민이 프리미어리그에 강림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슈퍼손' 손흥민이 퇴장 징계를 끝내고 드디어 프리미어리그로 돌아온다.


오는 26일 0시 30분(한국 시간) 영국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는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토트넘 홋스퍼와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경기가 열린다.


현재 토트넘은 승점 4점으로 6위, 뉴캐슬은 18위를 기록하고 있다.


손흥민 없이 1, 2라운드를 치른 토트넘은 현재 1승 1무의 성적을 거둔 상태. 아스톤 빌라를 3대1로 격파하고 맨시티와는 2대2로 아쉽게 비겼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1, 2라운드와 달리 이번 뉴캐슬과의 3라운드에서는 손흥민이 팀을 승리로 이끌기 위해 나선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EPL 37라운드 본머스전에서 다이렉트 퇴장을 당해 3경기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었다.


당시 손흥민은 헤프레손 레르마의 거친 플레이에 화를 참지 못하고 상대를 밀쳐내다가 퇴장당했다.


이 때문에 새 시즌 시작 이후에도 손흥민은 1, 2라운드에 출전하지 못한 채 그저 경기를 지켜볼 수밖에 없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하지만 이제 징계가 끝나 손흥민이 다시 프리미어리그 시즌으로 복귀하는 것.


그간 손흥민이 비워둔 자리는 라이벌인 루카스 모우라와 에릭 라멜라가 활약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라멜라와 모우라는 지난 경기 동안 각각 1골 1도움씩 기록하며 손흥민의 공백을 완벽히 메웠다.


이들의 활약이 뛰어났기에 새 시즌 복귀하는 손흥민도 어느 정도의 선발 경쟁은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손흥민은 지난 시즌 뉴캐슬과의 홈경기 당시에도 결승 골을 넣으며 팀의 승리를 이끈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