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감 넘치게 '디스코팡팡' 타더니 '참교육' 당하고 다리 힘풀린 건후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가 난생처음으로 놀이기구를 타고 깜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놀이동산으로 놀러 간 박주호와 그의 자녀 나은이, 건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주호와 나은이, 건후는 어린이용 디스코팡팡을 탔다.


나은이는 빠른 스피드를 즐기며 연신 해맑게 웃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건후도 나은이처럼 처음에는 자신만만했다. 


하지만 건후는 놀이기구가 움직이기 시작하자마자 박주호 옆에 딱 붙어 괴성을 질렀다.


겁에 질린 건후는 놀이기구가 멈추자 서둘러 탈출하고 싶은지 바로 뛰어나가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빨리 도망치고 싶은 건후의 마음과 달리 몸이 따라주지 않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건후는 놀이기구를 벗어나자마자 힘이 풀렸는지 그 자리에 주저앉고 말았다.


용감한 나은이는 또 다른 놀이기구에도 탑승하길 원했고, 건후는 "아우 무서워"라며 한숨을 내쉬었다.


굴욕적인 모습으로 랜선 이모, 삼촌들을 폭소케 한 귀여운 건후의 영상은 하단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Naver 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