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청주 도로에 '1m' 규모 대형 싱크홀이 발생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변세영 = 충북 청주에서 규모 1m의 대형 싱크홀이 발생해 관계자들이 조사에 나섰다.


21일 청주시 흥덕구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5분쯤 흥덕구 가경동의 한 도로에서 갑자기 싱크홀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싱크홀 발생에 따른 인명 피해 등은 현재까지 접수되지 않은 상황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하지만 크기가 약 1m 달할 만큼 대형 싱크홀 현상이 갑자기 나타나자 시민들은 놀란 가슴을 쓸어내려야만 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나간 경찰은 왕복 4차로 중 2개 차로를 통제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청주시 흥덕구청 관계자는 "현장에 나간 직원을 통해 원인을 파악한 뒤 보수작업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한편, 청주에서 발생한 싱크홀 현상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 2015년 7월에도 충북 청주시 청원구 청원로 방아다리사거리 인근에서 깊이 1.5m, 지름 3m가량의 싱크홀이 발생한 바 있다.


당시 청주시는 해당 사고가 상수도관이 터지면서 새어 나온 물 때문에 흙이 쓸려 내려가 발생한 것으로 원인을 내다봤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