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실력'으로 토트넘 새 유니폼 '메인 모델' 된 손흥민

인사이트Twitter 'SpursOfficial'


[인사이트] 김천 기자 = 토트넘의 새 유니폼 메인 모델에 '킹갓흥' 손흥민이 올랐다.


지난 18일 토트넘 홋스퍼 FC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2019/2020 시즌 홈·어웨이 유니폼'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토트넘의 핵심 공격수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손흥민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그는 하얀색 베이스에 AIA라고 적힌 새로운 홈 유니폼을 입고 정면을 응시했다.


새로운 유니폼은 브이넥 칼라와 소매가 남색으로 디자인돼 세련미가 뿜어져 나왔다.


인사이트Twitter 'SpursOfficial'


남색으로 된 어웨이 유니폼도 공개됐다. 새로운 어웨이 유니폼의 윗부분은 패턴으로, 아랫부분은 남색으로 디자인됐다.


어웨이 유니폼 역시 손흥민이 입고 촬영했다. 토트넘에서 손흥민의 입지를 확인할 수 있는 장면이었다.


토트넘 홋스퍼는 "새로운 홈키트에는 토트넘의 강인하고 상징성 있는 모습을 담았다"고 전했다.


한편 토트넘은 오는 25일 상하이에서 진행되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 경기를 시작으로 시즌을 시작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SpursOfficia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