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엠카 무대서 '뱀파이어 미모' 뽐내며 섹시미 폭발시킨 '프듀X' 김민규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프로듀스X 101 연습생들이 마침내 '꿈의 무대'를 밟았다.


11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프로듀스X 연습생들이 콘셉트 평가곡 무대를 펼쳤다.


이날 프로듀스X 연습생들은 팀별로 각자 맡은 무대를 국민 프로듀서 분들께 선보이는 특별한 자리를 가졌다.


그중 'Monday to Sunday'라는 곡을 준비한 데.비(데일리 비타민) 조는 X 멤버로 뒤늦게 합류한 김동윤과 호흡을 맞추느라 다사다난한 과정을 겪었음에도 흠잡을 데 없는 완벽한 무대를 선보였다.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특히 한때 '끼를 못 부린다'는 악플로 마음에 상처를 많이 받았던 김민규 연습생은 일취월장한 실력을 뽐내 팬들의 찬사를 이끌어냈다.


김민규는 카메라를 정확히 바라보며 윙크를 하거나 섹시한 표정을 짓는 등 넘치는 '끼'로 국민 프로듀서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마지막 엔딩까지 놓치지 않고 차지한 김민규는 그간 밥도 잘 먹지 못하며 밤새 연습한 노력의 결과를 톡톡히 보여줬다.


한편 이날 엠카운트다운 무대에는 바로 내일(12일) 순위 발표식에 앞서 이미 탈락한 연습생들도 함께 올라 특별함을 더했다.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Naver TV Mnet '엠카운트다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