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간 복권 3번 당첨, 총‘10억’ 받은 행운의 사나이

via Armand Paganelli /Facebook 

 

1년 동안 무려 3번이나 복권에 당첨돼 10억을 얻은 기가 막힌 운을 지닌 남성이 등장했다.

 

지난 7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미국 뉴욕주 웨스트체스터(Westchester)에 사는 남성 알망 파가넬리(Armand Paganelli)의 듣고도 믿기지 않을 사연을 소개했다.

 

뉴욕에서 복권 명당으로 알려진 가게를 운영하는 파가넬리는 2013년~2014년 1년간 복권에 3번 당첨됐는데 이 사실이 최근 뒤늦게 알려진 것이다.

 

당첨금은 각각 62만5,000 달러(한화 약 7억56만 원), 25만 달러(한화 약 2억8만 원), 2만5,000 달러(한화 약 2,802만 원)로 약 10억에 달하는 금액이었다.

 

그의 당첨 확률은 약 19%로, 로또 1등 확률인 '0.00001162791%'에 비해 월등히 높다.

 

파가넬리는 자신의 복권 비결에 대해 복권에 당첨되려면 일단 확률을 올리기 위해 "복권을 많이 샀다"며 "사람들이나 기계가 고른 복권을 샀다"고 전했다.

 

복권 당첨금 사용 계획에 대해 그는 "자녀 학비와 자선 단체에 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희수 기자 Ihsu@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