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 무대서 섹시한 '캣우먼' 같다고 난리 난 레드벨벳 조이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인사이트] 황비 기자 = 걸그룹 레드벨벳 조이의 컴백 무대가 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하고 있다.


지난 21일 레드벨벳은 KBS2 '뮤직뱅크'에서 신곡 '짐살라빔'(Zimzalabim)으로 화려한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레드벨벳은 수록곡 'Sunny side up'의 무대도 함께 공개했다.


레드벨벳 멤버들은 과감한 '짐살라빔'의 무대 의상과는 상반되는 블랙 앤 화이트의 절제된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그중에서도 가장 눈에 띄는 건 깜찍한 헤어스타일을 하고 등장한 조이였다.


조이는 긴 머리카락의 일부를 양갈래로 땋아 푼 머리와 늘어뜨린 헤어스타일을 선보였다.


마치 '뿔'을 연상케 하는 이 헤어스타일은 조이를 섹시하면서도 귀여워 미워할 수 없는 '꼬마 악마'처럼 보이게 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상큼한 표정 연기와 긴 팔 다리로 안무를 소화해내는 조이의 모습은 그야말로 '무대 장인'이라 부를 만했다. 


너무 잘 어울리는 헤어스타일과 의상으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조이를 하단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Naver TV '뮤직뱅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