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전이랑 똑같은 포즈로 진한 키스 나눈 '잉꼬부부' 차인표♥신애라

인사이트Instagram 'shinaela_if'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 차인표, 신애라가 변치 않는 사랑을 과시했다.


지난 18일 신애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단문의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차인표와 신애라는 한 해변에서 달콤한 키스를 나누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shinaela_if'


두 사람은 지난 2001년 촬영했던 광고의 한 장면을 18년이 지난 지금 똑같이 재연하는 모습을 보여 시선을 끌었다.


꽤 오랜 세월이 흘렀음에도 이들은 한결같이 '꽁냥 케미'를 뽐내 보는 이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했다.


또 이들은 50대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탄탄한 몸매와 동안 미모를 자랑해 부러움을 샀다.


인사이트Instagram 'shinaela_if'.


신애라는 "큰딸이 똑같이 찍어줬어요"라며 오랜만의 추억 여행에 들뜬 심정을 전하기도 했다.


해당 사진을 본 누리꾼은 "너무 잘 어울리는 부부다", "1초 전이라 해도 믿을 것 같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차인표, 신애라는 지난 1995년 부부의 연을 맺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