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 얼굴에 똥칠 그만…" 감스트가 눈물 흘리며 공개한 아버지 문자

인사이트YouTube '감스트GAMST'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밑바닥 쓰레기로 부모 얼굴에 똥칠 그만하고 정상적으로 살아라"


BJ감스트(김인직)가 공개한 아버지의 문자 속에는 충격적인 이야기가 가득 담겨 있었다.


9일 감스트는 자신의 아프리카TV 실시간 방송에서 아버지에게 받았던 문자 내용을 낱낱이 공개했다.


문자 내용에는 "나머지 30년 사람답게 살려면 지금이라도 공장에 들어가라. 그런 쓰레기들하고 같이 놀지 말고…"라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뒤에 이어진 내용은 더욱 충격적이었다. 감스트는 현재 어엿하게 월 2억 정도를 버는 인기 BJ겸 유튜버지만 아버지는 아들을 인정하지 않았다.


"밑바닥 쓰레기로 부모 얼굴에 똥칠 그만하고 정상적으로 살아라"


"누가 너 같은 사람하고 결혼하겠다고 나서겠느냐. 어떻게 자식 중매해주라고 말을 꺼내기라도 하겠느냐"


"부모 죽이지 마라"


인사이트아프리카TV


감스트는 그간 방송에서 아버지와 사이가 좋지 않다는 이야기를 종종 해왔다. 언젠가 아버지에게 받은 문자 내용을 공개한 적도 있다.


당시 문자에는 "집안, 부모, 형제 이야기 절대 하지 마라. 창피한지 알아라. 미친 노릇은 너에게서 끝내라"는 내용이 있었다.


또한 "인생 성공 여부는 첫째가 배우자고 둘째가 직업이다. 근본 없는 여자는 처다도 보지마라"는 내용까지 있어 비판 여론이 일기도 했다. 


한편 알려진 바에 의하면 감스트의 아버지는 공무원이며 어머니는 한 미술협회에서 협회장을 맡고 있다.


YouTube '감스트GAMS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