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실토실 '볼살' 올랐는데도 뚜렷한 이목구비로 '세젤귀' 미모 뽐낸 아기 수지

인사이트Instagram 'skuukzky'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아기 피부를 가진 가수 수지가 '아기 필터'로 더욱 어려진 모습을 공개했다.


23일 수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가 어플 웃겨"라는 짧은 글과 함께 영상 하나를 올렸다.


영상에는 수지가 인기 어플 '스냅챗'을 이용한 뒤 동영상으로 촬영한 모습이 담겼다.


수지는 "안녕하세요. 저는요"라고 말하자마자 아기로 변한 자신을 보고 '빵' 터지고 말았다.


인사이트Instagram 'skuukzky'


수지는 말을 이어가려고 노력했지만, 동글동글 아기로 변신한 모습에 웃음을 그치지 못했다.


심지어는 손으로 머리를 감싸며 격하게 웃어 보이기도 했다.


통통해진 볼살, 더욱 커진 눈망울의 아기 수지는 보는 이들의 귀여움을 독차지하기 충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skuukzky'


이를 본 팬들은 "원래도 아가 같았는데", "수지 딸 같다", "너무 귀엽다"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스냅챗'이 제공하는 아기 필터는 최근 셀럽들 사이에서 크게 인기를 누리고 있다.


요리연구가 백종원, 배우 소유진 부부, 크리에이터 밴쯔 등도 해당 어플로 아기가 된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