뽀뽀 한 번 더 해달라고 박민영한테 볼 내밀며 '애교' 부리는 김재욱

인사이트tvN '그녀의 사생활'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과 김재욱이 달달한 애정행각으로 설렘을 안겼다.


지난 22일 tvN '그녀의 사생활'에서는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나가는 성덕미(박민영 분)와 라이언 골드(김재욱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라이언 골드는 차시안(정제원 분)의 엄마 공은영(이일화 분)에게 직접 만든 샌드위치를 선물 받았다.


샌드위치를 보고 성덕미를 떠올린 라이언 골드는 곧바로 성덕미의 집으로 향했다.


인사이트tvN '그녀의 사생활'


라이언 골드는 "차시안 씨 어머니가 해준 것"이라면서 성덕미에게 함께 샌드위치를 먹자고 권했다. 


성덕미는 자신을 생각해주는 라이언의 마음에 더욱 기뻐했고, 좋아했다.


출근길 내내 두 사람의 꿀 떨어지는 애정행각은 계속됐다. 


인사이트tvN '그녀의 사생활'


성덕미는 라이언 골드에게 고마움을 표현하며 그의 볼에 가볍게 입을 맞췄다.


라이언 골드는 그윽한 눈빛으로 성덕미를 바라보더니 "저는 완벽한 대칭을 좋아해요"라며 다른 쪽 볼을 내밀었다.


귀여운 라이언 골드의 애교에도 성덕미는 "오늘은 여기까지"라고 장난을 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Naver TV '그녀의 사생활'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