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시계'로 여초 커뮤니티 뒤집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tvN '그녀의 사생활'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5월 1주차 드라마 TV 화제성 1위(굿데이터 코퍼레이션 기준)에 등극한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이 이번에는 '시계'로 온라인 커뮤니티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앞서 방송된 '그녀의 사생활' 10화에서는 박민영(성덕미 역)과 김재욱(라이언 역)의 진짜 연애가 그려져 시청자들을 설렘의 용광로로 인도했다.


무엇보다 역대급 달달함으로 '찐연애'의 맛을 담아낸 10화 방송 후 등장한 '그녀의 사생활' 11화 예고편이 온라인을 강타하며 여심 폭발이 무엇인지 느끼게 했다.


11화 예고 영상 속에는 "나도 가르쳐줘요"라는 대사와 함께 셔츠 단추와 손목시계를 푸는 김재욱의 모습이 담겼고, 이 영상이 공개되자마자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tvN '그녀의 사생활'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포탈사이트 댓글창에는 "시계 푸는데 우리 사자 눈빛 보셨어요? 미치겠어요", "배운 사자 같으니라고! 사자가 예고에서 단추 풀고 시계 풀면 나 잠 못 잔다고!", "제 상상의 나래를 자극하는 예고편 뭐에요? 라이언은 시계를 풀었고 다음 화에는 레전드가 나오는 걸까요?", "예고에서 단추랑 시계 풀 때 눈빛이랑 자세도 너무 섹시함", "예고 볼때 시계 푸는 장면에서 소리 질렀어요", "저 예고보고 너무 좋아서 핸드폰 떨궜어요", "미국 사자만세", "라이언 눈빛이 어흥하는 거 같아 설레요", "김재욱 이제라도 로코 찍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섹시함이라는 단어가 인간이라면 그건 김재욱일듯", "손목 키스도 그렇고 시계 풀기도 그렇고 김재욱 때문에 오조오억배 더 섹시해요", "우리 사자 직진길만 걸어 후진은 안돼" 등 후진 없이 직진하는 금사자 김재욱을 기대하는 댓글이 쏟아졌다.


이처럼 '그녀의 사생활'은 본방송 때마다 온라인 커뮤니티를 댓글로 들끓게 만들고 있다.


특히 여초 커뮤니티에서는 방송 중 실시간으로 약 2000개가 훌쩍 넘는 댓글이 달리고 있는데, 이는 다른 드라마 대비 10배 정도 높은 수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tvN '그녀의 사생활'


또한 본 방송 후 영상 클립이 업로드 되자마자 댓글과 하트수가 상승하며 뜨거운 온라인 반응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벌써부터 시청자들을 안방 1열에서 숨죽여 기다리게 만드는 '시계 푼 김재욱'은 오는 15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그녀의 사생활' 11화에서 만날 수 있다.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매주 수,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