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식 "박서준·뷔는 내 영혼의 단짝이다"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배우 박형식이 절친 박서준, 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8일 오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는 영화 '배심원들' 개봉을 앞두고 있는 배우 박형식의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인터뷰에서 박형식은 지난 2016년 방송된 KBS2 '화랑'을 촬영하면서 인연을 맺은 박서준, 방탄소년단 뷔와의 친분을 언급했다.


그는 "보통 사람들이 있는 자리에서 뭘 하려 하지 않는다"며 "사람들과 친해지는 걸 좋아하는 성격도 아니고 혼자만 있는 성격도 아니다"라고 자신을 설명했다.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이어 박형식은 굳이 친해지려 노력하지 않아도 작품을 하다 보면 마음이 맞는 사람이 있다고 밝혔다.


그중에서도 박서준과 뷔를 언급한 그는 "'화랑'에서 호흡을 맞췄던 멤버들은 영혼의 단짝이라고 볼 수 있다"며 친분을 과시했다.


박형식은 "어쩌다 보니 계속 보게 되고 계속 찾게 됐다. '뭐 하냐', '밥 먹자', '영화 보자' 이런 게 너무 잘 되는 사람이 있는데 그게 바로 이들이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박서준, 박형식, 뷔는 지난 2016년에 방송된 KBS2 '화랑'을 통해 인연을 맺은 후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자리매김했다.


세 사람은 드라마 종영 후에도 꾸준히 우정을 쌓아나가며 인증샷을 공개해 훈훈함을 자아낸 바 있다.


한편, 박형식은 오는 6월 10일 수도방위사령부 헌병대에 입대할 예정이다. 


인사이트Instagram 'bn_sj2013'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