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갤럭시 '빅스비' 목소리 주인공이었던 서유리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4'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삼성 갤럭시 시리즈에 탑재된 인공지능 목소리의 주인공이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인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2일 '배우 어벤져스' 특집으로 꾸며진 KBS2 '해피투게더 4'에는 배우 고준, 김형묵, 정은우, 박진주, 성우 서유리가 출연했다.


이날 성우 서유리는 삼성전자가 자체 개발한 음성 인식 플랫폼 '빅스비'(Bixby)를 자신이 직접 녹음했다고 밝혔다.


서유리는 "1년 동안 하루 4시간씩 주 5회 녹음했다"며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4'


빅스비 녹음으로 돈도 많이 받았다고 밝힌 서유리는 "기계 같은 목소리면서도 친절해야 하고 인간 같으면 안 된다"며 팁을 전하기도 했다.


이어 서유리는 "현재는 다 녹음한 상태다"라며 "그 뒤로 추가되는 말은 기계가 발달해서 단어를 합해서 쓴다더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성우 서유리는 열애 중임을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서유리는 "연예계 사람은 아니고 직장인이다. 만난 지 얼마 안 됐다"라며 수줍게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해피투게더 4'


Naver TV '해피 투게더 4'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