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방송 출근길에 귀여운 '아가 배' 깜짝 노출한 방탄소년단 뷔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방탄소년단 뷔가 컴백 무대를 앞두고 뜻밖의 노출(?)을 선보였다.


19일 오전 방탄소년단은 KBS2 '뮤직뱅크' 녹화를 위해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신관 공개홀로 향했다.


이날 리허설에 앞서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포토타임을 가지기 위해 취재진과 팬들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중에서도 뷔는 청량감 가득한 새파란 헤어 컬러로 등장해 현장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Twitter 'ByMySide_KookV'


포토존으로 향하던 뷔는 들고 있던 갈색 재킷을 걸치기 위해 두 팔을 높이 뻗었다.


그와 동시에 뷔의 숨겨져있던 귀여운 배가 모습을 드러내 팬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다.


앞서 이미 여러 차례 공개된 바 있는 뷔의 배는 팬들에게 '아가 배'라는 애칭을 얻은 바 있다.


신인시절부터 지금까지 한결같은 뷔의 아기 배애 팬들은 "역대급 노출이다", "정말 마른 줄 알았는데 배 있는 거 보면 신기하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로 본격적인 국내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Twitter 'crescendo_1230'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