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학교 출석해 '학생증' 선물 받고 연세대생 된 강아지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누구보다 열심히 학교에 다니는 강아지 한 마리가 '학생증'을 목에 걸고 정식 연대생이 됐다.


최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에서 명예 학생증 수여식이 열렸다. 이날 명예 학생증을 받게 된 특별한 학생이 있다.


바로 시각장애인을 돕는 안내견 '눈송'. 올해 2살인 안내견 눈송이는 연세대 심리학과 4학년 이예원 씨와 지난달부터 함께 등교하고 있다.


특히 눈송이 받은 명예 학생증은 안내견으로는 최초라 더욱 의미 있다.


인사이트뉴스1


학생증 사진 속 눈송이는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정면을 바라보고 있어 듬직함이 느껴진다.


이날 학생증을 받은 눈송이는 어느 때보다 자랑스럽게 캠퍼스 이곳저곳을 누볐다고 전해진다.


학생증을 전달한 조창환 언론홍보영상학부 교수는 "이제부터 눈송이는 연대생으로 학교 어디서든 모든 활동이 가능하다"며 환영했다. 


인사이트뉴스1


학생증을 받은 눈송이의 모습에 "너무 듬직하다", "앞으로 결석 없이 학교 잘 다녀야 한다", "연대생된 거 축하해" 등의 응원 댓글을 남겼다.


한편 이날 연세대에서는 오는 20일 장애인의 날, 24일 세계안내견의 날을 앞두고 안내견에 대한 정보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체험 부스가 열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