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멀티골' 토트넘, 맨시티 꺾고 구단 역사상 최초 '챔스 4강' 진출

인사이트Twitter 'Tottenham Hotspur'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손흥민의 멀티 골에 힘입은 토트넘이 사상 처음으로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했다.


18일(한국시간) 오전 4시 토트넘은 맨체스터시티(이하 맨시티)와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경기를 가졌다.


양 팀은 전반전부터 골 폭풍을 몰아쳤다. 맨시티 스털링이 전반 4분 첫 골을 성공시키며 포문을 열었다.


인사이트Twitter 'Tottenham Hotspur'


이후 전반 7분, 전반 10분 손흥민이 환상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맨시티의 골망을 흔들었다.


맨시티의 반격도 거셌다. 전반 11분 베르나르두 실바, 전반 21분에는 스털링이 골을 기록했다.


후반 14분 추가 골을 터뜨린 아구에로 덕분에 맨시티는 이날 토트넘에 4-3으로 승리했다.


하지만 토트넘에게는 지난 1차전에 따놓은 값진 '승리'가 있었다.


인사이트Twitter 'Tottenham Hotspur'


지난 1차전 1-0 승리에 힘입어 1, 2차전 합계 4-4를 기록한 토트넘은 원정 골에서 앞서며 챔피언스리그 4강 준결승행 티켓을 획득했다.


한편, 이날 멀티 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후반 3분 케빈 데 브루잉을 저지하다 경고를 받았고, 경고 누적으로 아쉽게 준결승 1차전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토트넘은 아약스와 4강에서 결승행 티켓을 두고 맞붙을 전망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