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대 하루 앞두고 팬들에게 진심 담은 '손편지' 공개한 샤이니 민호

인사이트Instagram 'shinee'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샤이니 민호가 입대를 하루 앞두고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건넸다.


14일 민호는 샤이니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손편지와 함께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에는 곧 입대를 앞둔 민호가 미용실에서 머리를 자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민호는 짧은 머리를 하고도 여전히 잘생긴 미모를 과시해 팬심을 제대로 저격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hinee'


또한 민호는 손편지를 통해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해 이목을 끌었다.


민호는 "이렇게 제 마음을 글로 쓰는 게 오랜만이다. 저는 15일 입대한다. 짧으면 짧고 길면 긴 시간을 여러분과 잠시 떨어져 있게 됐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2008년 5월 25일에 데뷔한 이래로 정말 많은 일을 샤이니월드와 함께해서 행복하고 기뻤다. 절대 잊지 못할 순간들이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shinee'


그러면서 그는 팬들의 응원을 가슴에 잘 새기고 열심히 군 생활에 임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한편 지난 1월 해병대를 지원해 최종 합격한 민호는 내일(15일)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입소한다.


그의 전역 시기는 오는 2020년 11월이다. 


※ 아래는 민호 손편지 전문이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샤이니 민호 입니다!! 


이렇게 제 마음을 글로 쓰기가 참 오랜만인거 같은데요. 다들 아시죠? 제가 4월 15일 군대를 입대하게 되었습니다. 짧으면 짧고, 길면 긴 시간을 여러분과 잠시 떨어져 있게 되었습니다.


2008년 5월 25일에 데뷔해서 참 시간이 빠르게 지나고, 정말 많은 일들을 여러분과 함께해서 행복하고, 기쁘고, 절대 잊지 못할 순간들이었습니다.


제가 많은 걸 느끼고 성장할 수 있었던 모든 게 다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 덕이라고 생각합니다. 


잠시 뒤를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지고 생각해보니 한참 부족하고 모자른 저에게 샤이니월드란 든든한 응원과 사랑을 받게 될줄은 정말 상상도 못했고 그저 열심히 달리고 노력하고, 나아가는 것만 생각했던 저에게 따뜻한 위로와 큰 안식이 되었습니다. 진심으로 다시 한 번 감사합니다.


누군가가 옆에 있다는 존재만으로 저에게는 큰 행복이었고 그저 강하게 앞만 봐왔던 저에게 뒤를 돌아보고 딱딱한 것 만이 다가 아닌 부드럽고 유연할 수 있게 해주신 우리 샤이니 월드 정말 많이 보고싶을 것 같습니다. 


더 많이 못 다가가고, 더 많은 표현을 못해서 미안하고, 죄송한 마음이 크네요..^^ 그래도 제가 감사하고 사랑하는 거 아시죠??? 여러 분이 주신 응원 가슴에 잘 담아서 건강하게 잘 다녀오겠습니다.


항상 실망 시켜드리지 않고 긍정적이고 좋은 에너지 드릴 수 있게 군생활 더! 열심히~하고 오겠습니다.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언제나 여러분이 제 희망입니다~


2019.4.14. 샤이니 최민호 PS. 여러분 저 최민호 인거 아시죠? 걱정마세요!! 필승!!!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