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제인 거 실화냐" 만우절 맞아 SNS 계정 바꿔치기한 공명X도영 형제

인사이트Instagram '0myoung_0526'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배우 공명, NCT 도영 형제가 만우절을 맞아 유쾌한 장난을 쳤다.


1일 배우 공명과 NCT 도영 형제는 각각 개인, NCT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명의 인스타그램에는 동생인 NCT 도영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에서 도영은 검은색 트레이닝복에 안경을 쓴 채 환히 웃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nct'


사진과 함께 공명은 "안녕하세요. 공맹입니다! 나들이~ 날씨야 따뜻해져라"라는 글을 올렸다.


도영의 사진과 함께 올라온 천연덕스러운 문구는 팬들의 입가에 미소가 피어오르게 했다.


NCT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배우 공명의 사진이 올라왔다.


공명은 청재킷을 입고 모자를 쓴 채 귀엽게 '브이' 제스처를 취해 보였다.


인사이트Instagram '0myoung_0526'


사진과 함께 NCT 계정에는 "안녕하세요. 도영입니다. 오늘 셀카가 귀엽게 잘 찍히네"라는 글이 게재됐다.


만우절을 맞아 SNS 계정에 셀카를 바꾸어 올리며 깜짝 장난을 치는 형제에 누리꾼들은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 누리꾼은 "둘이 형제인 줄 몰랐다. 이게 만우절 장난인 줄 알았다"며 깜짝 놀란 반응을 보였고, 다른 누리꾼들은 "형제가 둘 다 귀엽고 훈훈하다", "보기만 해도 배부르다" 등 팬심 가득한 댓글로 애정을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