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레전드' 코너 맥그리거 MMA 은퇴한다

인사이트SPORTbible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UFC 레전드 선수 코너 맥그리거가 은퇴를 선언했다.


지난 26일(현지 시간) 맥그리거는 자신의 SNS를 통해 MMA(종합격투기) 무대에서 은퇴를 결정했다"는 짧은 글을 게재했다.


그는 "모든 옛 동료들의 건투를 빈다. 앞으로 예전 파트너들이 일궈온 사업에 동참할 것"이라고 향후 계획도 전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갑작스러운 맥그리거의 은퇴 선언에 팬들은 "또 쇼를 한다"며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맥그리거가 은퇴를 선언한 게 이번이 처음이 아니였기 때문이다.


그는 지난 2016년 7월 UFC 200에서 열리는 네이트 디아즈와 시합을 앞두고 은퇴를 선언했다가 이틀 만에 번복한 바 있다.


일각에서는 이번 은퇴 선언 역시 일종의 퍼포먼스로 보인다는 의견을 내놓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The Independent


맥그리거 은퇴 소식을 접한 UFC 대표 데이나 화이트는 "맥그리거가 은퇴할 수 있을 정도의 충분한 재산이 있다. 나같아도 은퇴 했을 것"이라며 이해가 된다고 말했다.


화이트는 "맥거리거의 경기를 볼 수 있어 즐거웠다. 그가 옥타곤 밖에서도 성공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아일랜드 출신 맥그리거는 UFC 역사상 최초로 동시에 두 체급 챔피언에 등극하는 기록을 세웠다. 총 전적은 21승 4패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