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드라마 대본 리딩서 '콧소리'내며 상대 배우에게 애교 부리는 박보영

인사이트YouTube 'tvN DRAMA'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뽀블리' 박보영이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19일 tvN 측은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배우 박보영, 안효섭 주연의 새 월화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이하 '어비스')의 대본 리딩 현장을 최초 공개했다.


'어비스'는 영혼 소생 구슬 어비스를 통해 생전과 180도 다른 반전 비주얼로 부활한 두 남녀가 자신을 죽인 살인자를 쫓는 반전 비주얼 판타지물이다.


박보영은 극 중 흔녀로 부활한 상위 1% 여신 검사 고세연 역을 맡았으며, 안효섭은 비주얼 로또를 맞은 하위 1% 안구 테러 재벌 2세 차민 역을 연기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tvN DRAMA'


공개된 대본 리딩 현장에는 박보영, 안효섭, 한소희, 권수현, 윤유선 등 '어비스'에 출연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그중 환상의 케미를 보여준 박보영과 안효섭의 호흡이 눈길을 끌었다.


박보영은 안효섭에게 "말해봐~ 어디다 썼는데?"라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절로 미소가 지어지는 그의 애교는 '로코 장인'의 면모를 제대로 보여준 연기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tvN DRAMA'


하지만 안효섭은 "왜 이렇게 안 하던 짓을 해? 너 지금 얼굴 적응 안 되거든?"이라며 아랑곳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에도 두 사람은 티격태격하면서도 달달함이 묻어나는 연기로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콧소리까지 내며 세상 귀여운 애교를 부리는 박보영을 만나볼 수 있는 대본 리딩 현장을 아래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반전에 반전을 더한 스토리 전개에 배우들의 다채로운 매력이 더해질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영혼 소생 구슬'은 오는 5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인사이트YouTube 'tvN DRAMA'


인사이트사진 제공 = tvN


※ 관련 영상은 4분 1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YouTube 'tvN DRAM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