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저 빛♥" 한지민 애교 연기 보고 '오글 멘트'로 주접떠는 남주혁

인사이트JTBC '눈이 부시게'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배우 남주혁이 한지민 앞에서 오글거리는 말을 척척 내뱉으며 주접을 떨었다.


28일 JTBC '눈이 부시게' 측은 드라마 촬영 현장이 담긴 메이킹 영상을 한 편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달달한 데이트 장면을 촬영하는 배우 한지민과 남주혁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한지민은 입가에 와인이 묻은 줄도 모른 채 사랑스러운 매력을 뿜어내는 연기를 펼쳤다.


인사이트JTBC '눈이 부시게'


입가 분장 후 촬영이 시작됐고, 한지민은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귀엽고 사랑스러운 연기를 완벽히 소화했다.


촬영 후 한지민은 "귀여운 거 잘 못해요"라며 앓는 소리를 했다.


한지민은 남주혁에게 "누나가 미안해. 더 귀엽게 해야 했는데"라며 슬쩍 사과하기도 했다.


누가 봐도 사랑스러운 연기를 펼친 뒤 겸손하게 사과하는 한지민에 남주혁은 잠시 고민하더니 대뜸 주접을 떨기 시작했다.


인사이트JTBC '눈이 부시게'


남주혁은 "뭐랄까. 한마디로 설명할 수 없는 그 이름 한지민. 마치 태양, 그리고 하늘"이라며 시를 읊듯 한지민을 찬양했다.


남주혁의 귀여운 아부에 한지민은 웃음을 터트렸다.


남주혁은 "그저 빛"이라며 끝까지 한지민을 칭찬했고, 한지민은 민망한 듯 "그만하세요~ 얘 왜 이래"라며 웃어넘겼다.


메이킹 영상에서도 느껴지는 달달한 기류에 시청자들은 "둘이 너무 잘 어울린다", "케미 대박" 등 폭발적인 반응을 쏟아냈다.


인사이트JTBC '눈이 부시게'


※ 관련 영상은 2분 4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눈이 부시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