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할 때마다 '고소+짭짤'한 맛 터지는 '밥도둑' 스팸 치약

인사이트Facebook '스팸 - SPAM KR'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짭짤하고 고소한 맛으로 '밥도둑'으로 불리는 스팸.


한 번 먹으면 멈출 수 없는 풍미를 자랑해 수많은 덕후를 보유하고 있는 스팸이 양치하기 싫어하는 귀차니즘 고객을 위해 신박한 제품을 선보였다.


지난 27일 CJ 제일제당 '스팸'의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는 독특한 치약이 공개돼 보는 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인사이트Facebook '스팸 - SPAM KR'


공개된 게시물을 보면 입안을 고소하고 상쾌하게 만들어주는 스팸 치약이 눈에 띈다.


치약 자체의 색상는 봄에 어울리는 '핑크'색을 입은 게 특징이다.


이들은 "#양치질똑바로안하면, #마음껏스팸먹을수없으니까, #사실은충치예방에좋은치약" 이라는 해시태그를 사용해 덕후들의 구매 욕구를 불러일으켰다.


제품은 큰맘 먹고 다이어트를 계획 중인 '다이어터'에게도 안성맞춤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맛있지만 칼로리가 부담스러웠던 스팸이 '치약'으로 탄생해 하루 3번 양치할 때마다 스팸의 향을 대리만족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신박함이 엿보이는 제품이지만 아쉽게도 이 치약은 판매용이 아니다.


CJ 제일제당 스팸 측은 인사이트에 "스팸 치약은 실제 제품으로 만들어 진 건 아니다"라며 "출시 예정은 없다"고 밝혀 아쉬움을 자아냈다.


해당 내용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스팸 덕후로서 이 조합 찬성합니다", "아무리 스팸이 좋아도 이건 아니야", "양치하는 게 행복해질 듯" 등 다양한 의견을 보이며 스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