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린 닮은 미모로 남심 제대로 사로잡은 '21살' 치어리더의 '세젤예' 일상

인사이트Instagram 'jjuya_o0o'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청초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치어리더 조연주의 미모가 눈길을 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는 지난해 혜성같이 등장해 팬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치어리더 조연주가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1999년생으로 올해 21살인 조연주는 여자 아이돌 중에서도 독보적인 미모로 유명한 레드벨벳 아이린을 빼닮아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런 인기에 힘입어 그의 아름다운 일상이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jjuya_o0o'


그는 뽀얀 피부와 함께 큰 눈망울을 지녀 과즙미 터지는 상큼한 매력을 자랑한다.


여기에 늘씬한 몸매와 남다른 비율을 갖춰 '완성형 미모'의 정석을 보여준다.


평소 일상에서 보여주는 그의 사랑스러운 미소는 뭇 남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다.


뿐만 아니라 조연주는 경기장에서는 뛰어난 춤 실력을 자랑해 치어리더로서도 흠잡을 곳이 없다는 평이다. 


아이린 닮은 외모와 실력으로 인기를 얻은 치어리더 조연주의 '세젤예' 일상을 모아봤으니 함께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jjuya_o0o'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