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비룸 "매달 많으면 억대 수입, 적어도 수천만원 번다"

인사이트YouTube '그루비룸'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프로듀서 듀오 그루비룸이 수입을 공개했다.


지난 10일 박규정(26), 이휘민(26)으로 이루어진 그루비룸은 유튜브 채널에 '그루비룸 10만 구독 기념 QnA'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저의 유튜브의 구독자가 1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라며 자축하고 있는 그루비룸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날 그루비룸은 팀을 이루게 된 계기, 작곡할 때 사용하는 프로그램 등 팬들이 평소 궁금해한 질문에 성실히 답했다.


두 사람을 가장 당황하게 만든 질문은 "한 달 수익은 어느 정도 되나요?"였다.


인사이트YouTube '그루비룸'


해당 질문을 받은 이휘민은 잠시 망설이다가 자신을 가리키며 "영앤리치"라고 말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박규정은 "저작권료나 부가적인 게 월별로 들어오기 때문에 많을 때는 (통장 자릿수가) 아홉 자리 정도, 적을 때는 여덟 자리 됩니다"라고 말했다.


이는 그들의 수익이 최소 수천만원에서 최대 수억원 가까이 된다는 것을 말해준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와 수천만원이라니", "노래 잘 만드니까 저만큼 벌어야 함", "그저 부러울 따름"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그루비룸은 지난해 방송된 Mnet '고등래퍼2'에서 우승자를 배출하며 프로그램 성공을 이끈 멘토로 활약했다.


인사이트YouTube '그루비룸'


※ 관련 영상은 5분 2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YouTube '그루비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