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미친 것 같다"···아들 나오는 영화 '극한직업' 본 김의성 어머니의 솔직한 평가

인사이트영화 '극한직업'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영화 '극한직업'을 감상한 배우 김의성의 어머니가 애정 가득한 감상평을 남겼다.


최근 역대 코미디 영화 흥행 1위에 등극한 '극한직업'의 인기가 뜨겁다.


이에 힘입어 '극한직업'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뽐낸 신 스틸러들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마약반 5인방 때문에 골머리를 앓는 경찰 서장 역을 맡아 어딘가에 있을 법한 직장 상사의 모습으로 유쾌한 매력을 발산한 배우 김의성은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인사이트Facebook '김의성'


이런 아들의 모습을 본 어머니의 소감은 어땠을까. 12일 김의성은 자신의 SNS를 통해 어머니의 영화 감상평을 공개했다. 


김의성의 어머니는 "극한직업 보고 왔다. 내 아들 빼놓고는 다 미친 것 같던데 (이 영화를) 많이 본다니 이해가 안 간다"라며 유쾌한 감상평을 전했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극 중 개성이 강한 캐릭터들에 비해 비교적 점잖은(?) 역을 맡은 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것이다.


앞서 김의성은 지난 6일 SNS를 통해 '극한직업'의 천만 관객 돌파 소식을 전하면서 "역시 제가 스치기만 해도 천만이군요(스치기만 해야 한다는 게 함정)"라고 너스레를 떨며 팬들과 소통한 바 있다.


김의성 어머니의 솔직한 감상평을 접한 누리꾼들은 "역시 어머니들에게는 자기 아들이 최고야", "저렇게 말해도 재밌게 보셨을 듯", "엄청 유쾌하시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배우 김의성이 활약한 '극한직업'은 1,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여전히 인기 고공행진 중이다.


인사이트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영화 '극한직업'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