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력 넘치는 나은이에게 멱살(?) 잡히고 '동공 지진' 일으킨 건후

인사이트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장난 치고 싶은데 자꾸 안 된다고 호통 치는 누나에게 대들던 건후가 그만 큰 코를 다쳤다.


10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나은이, 건후 남매가 함께 퍼즐을 가지고 노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나은이가 퍼즐 맞추는 모습을 옆에서 지켜보던 건후는 누나를 따라 조그마한 손으로 퍼즐을 집어들었다.


그런데 마음과 달리 건후의 퍼즐을 자꾸 엉뚱한 곳으로 향했고 이 모습을 지켜보던 나은이는 "거기 아니야!"라며 건후를 다그쳤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자신이 퍼즐 조각을 판에다가 놓을 때마다 자꾸 안 된다고만 하는 나은이게 건후는 단단히 토라졌다.


자리를 벗어난 건후는 이번엔 나은이가 평소 아끼던 클러치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다.


그러나 이내 이 모습을 발견한 나은이는 또 "안 돼! 누나 거 만지지 마!"라며 클러치를 뺏어들었다.


속상한 마음에 자리를 박차고 일어난 건후의 뒤를 따라온 나은이는 건후가 카메라를 만지려고 하자 또 "안 된다"며 말렸다.


결국 나은이에게 짜증이 폭발한 건후는 참치 않겠다는 듯 나은이의 배를 툭 건드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그러나 누나를 이기기엔 무리였다. 나은이는 건후를 혼내주겠다는 듯 박력 넘치게 멱살을 잡고 "떽!"이라고 외쳤다.


당황한 건후는 동공 지진을 일으키며 혼자 방으로 향했다.


이에 아빠 박주호는 마치 건후가 말하는 것처럼 목소리를 숨기고 나은이와 대화를 시도했다.


갑자기 말하는 동생을 보며 나은이는 잠시 당황한 듯 했지만 자신이 잘못했던 행동을 사과하며 건후에게 애정을 쏟았다.


급기야 나은이는 건후에게 자신이 아끼던 클러치까지 내줬고, 남매는 극적인 화해를 맞았다. 


Naver 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