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창시절 이과 '전교1등'만 했던 남자 배우가 공개한 공부 비법

인사이트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서비서' 민진웅이 반전 넘치는 뇌섹남 면모를 드러내며 자신만의 공부 비법을 알렸다.


지난 28일 방송된 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에는 게스트로 민진웅이 출연해 남다른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민진웅은 고등학교 재학 시절 이과 전교 1등에 3년 연속 성적 우수상을 받았던 이색 이력을 공개했다.


민진웅은 성적을 잘 받은 비법을 묻는 질문에 "우선 첫 번째는 노트 필기를 잘하는 친구랑 친해져야 한다"라고 답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


그는 학교에서 놀다 보면 필기를 못하게 되기 때문이라 설명을 더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제가 공부하는 방법은 다 외워버리는 것이다. 80페이지를 앞뒤로 깜지 5장을 만들어서 다 외워버렸다"라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민진웅은 쓰면서 외우거나 사진을 찍듯이 머릿속에 저장하는 방식의 독특한 공부비법을 전수했다.


그는 시험 기간 2주 전부터 하루에 1시간만 자면서 공부한다는 놀랄만한 방법도 소개했다.


패널들은 이를 듣고 "천재들이 한다는 포토 그래픽 메모리 아니냐"며 감탄을 내뱉었다.


앞서 민진웅은 단국대학교 법학부에 입학했지만, 연기 공부를 위해 학교를 자퇴하고 한예종에 진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


Naver TV '뇌섹시대 - 문제적 남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